컨텐츠 바로가기


  • 쌀과 현미
  • 콩과 잡곡
  • - 소포장
  • - 대포장
  • 곡물가공품
  • - 곡물가루
  • - 곡물차
  • - 곡물다이어트
  • 곡물과자
  • - 업체용
  • 선물세트
  • 세트상품
  • 이웃의 농부
  • Instagram
  • Blog
  • YouTube
  • Story


  • about grain life
  • INFO
  • Q&A
  • REVIEW
  • RECIPE
  • farmer's diary
 
 

현재 위치

  1. 농부들의 일기
게시판 상세
제목 진근이 외할아버지의 옥수수(무농약)(18/5/31)
작성자 곡물생활 (ip:)
  • 작성일 2018-07-03 15:35:04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7
  • 평점 0점


무농약 옥수수 곁순따기


5월 31일
송두석 농부의
무농약 괴산대학찰옥수수 밭


옥수수가 허리높이 만큼 훌쩍 자랐습니다.
두분이서
어디에서 일하시는지
안보일 정도로 숲이 되었습니다.






오늘은 옥수수 곁순을 따는 날

벌써 두 번째 따는겁니다.


곁순을 안따주면 곁순이 거름을 다 빨아먹어

열매가 잘 안됩니다.

그래서 안따줄 수가 없는

일입니다.







진근이 외할아버지와 외할머니는

한 고랑씩 맡아

곁순을 따며 앞으로 나옵니다.

옥수수가 자라 살짝 그늘이 생겼습니다.







지금 곁순을 따주지만

옥수수꽃 필 무렵에 한 번 더 따줘야 됩니다.








"덥기 전에 한다고 오늘도 일찍 나왔지.
한낮에는 엄청 더워.
12시만 넘어서면 푹푹 쪄."







두 분이서 중간중간

담소도 나눠가며

일을 하십니다.







곁순을 따준 옥수수대







헛골에는 풀이 자라지 않게 부직포를 깔았습니다.







"비가 너무 많이 와도 그렇고
너무 가뭄이 들어도 그렇고"





아직 가문 편은 아니지만

오늘은 물을 대주려고 합니다.

논에다 심은거라 물을 마음대로 줄 수 있습니다.


이럴 때 물을 한 번 대주면 옥수수가 잘 큽니다.







무농약 재배라

밭 주변 풀도

직접 깎으셨습니다.


7월

뜨거운 날

수확될 예정입니다.


곡물생활

<이웃의 농부>에서 만나보실 수 있어요.



"곡물생활" 플러스친구 추가하셔서
최신 소식 받아보세요~

첨부파일 10.jpg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ORDER

DELIVERY

TOP